건강한 삶 > 겨울에 더 괴로운 갑상선 기능 저하증

겨울에 더 괴로운

갑상선 기능 저하증

다른 사람에 비해 유독 추위를 잘 느낀다면 갑상선 기능 저하증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갑상선 호르몬의 문제로 기초대사율이 감소하면서 추위에 대한 적응력이 떨어졌을 수 있기 때문이다. 좀 더 자세히 알아보자.

갑상선 기능 저하증 증상

체내에 갑상선 호르몬이 부족한 상태가 지속되면 피로감과 함께 갑자기 체중이 늘어난다. 몸의 대사 속도가 떨어져 기능이 저하되므로 의욕도 줄어들고 말도 느려진다. 소화가 잘되지 않으며 몸이 붓고 체온은 정상보다 낮아져 추위를 많이 타게 된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 원인

외부에서 들어온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에 의해 발생되는 경우가 많다. 이 외에도 갑상선 호르몬의 생산을 방해하는 약물, 요오드 결핍, 두경부암으로 경부방사선조사를 받은 경우, 암 또는 결절로 인해 갑상선 제거 수술을 받은 경우 나타날 수 있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 치료

부족한 갑상선 호르몬은 약으로 대체해야 하며 치료를 시작한 지 2~3개월이 지나면 증상이 호전된다. 완전히 낫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 평생 약을 복용해야 한다. 진단이 늦어지면 동맥경화증으로 인한 심장질환 등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빠른 시일 내에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제공 : 웹브라이트

  • 위비톡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이 코너의 다른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