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IT > ‘랜섬웨어’ 급속 확산…택배회사로 위장한 안내 메일 내용은

‘랜섬웨어’ 급속 확산…

택배회사로 위장한 안내 메일 내용은

이메일로 전파되는 악성 프로그램인 '갠드크랩' 랜섬웨어가 국내에 대량으로 배포되고 있다.

국내 유명 택배회사나 입사지원·교육일정표·교통범칙금 메일로 위장돼 유포되며 국내 피해가 우려된다.

이시트시큐리티와 안랩 등 국내 보안업체에 따르면 지난 14일, 한국어로 작성된 '갠드크랩'랜섬웨어가 국내 유명 택배회사 이메일로 위장돼 대량 배포됐다.

'갠드 크랩' 랜섬웨어는 이메일에 삽입된 실행 파일을 클릭하면 악성 프로그램에 감염된다.

감염되면 해커들이 금전을 요구하거나 암호화폐 채굴 악성 코드가 자동으로 설치돼 컴퓨터가 느려진다.

특히 이번에 유포된 변종 '갠드크랩'의 경우 실제 택배회사, 취업포털 사이트 등의 안내 이메일과 똑같이 위장해 일반인들이 랜섬웨어를 가려내는데 어려움이 따른다.

파일 복구비는 200만원에 달한다.
보안업계 관계자는 "한국 맞춤형 갠드크랩 랜섬웨어 이메일이 지속해서 유포되고 있다"며 "보안프로그램을 최신판을 유지하고, 출처가 확실하지 않은 메일은 열어보지 않는 게 좋다"고 조언한다.

글 이민정 기자
제공 : 중앙일보

  • 위비톡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이 코너의 다른기사